자리의 페르소나, 소녀의 이야기

소녀는 5살 때부터 보육원에서 자랐습니다.  양친 모두 살아계시지만 복잡한 가정사로 인해 시설에서 유년기와 청소년기를 보내야만 했습니다.  20살이 되어 시설을 나올 수 밖에 없었던 소녀는 자리㈜와의 만남을 통해 바리스타 교육은 물론 안정적인 일자리와 잠자리를 제공받을 수 있었습니다.  소녀는 자리㈜가 운영하는 카페테리아에서 바리스타로 일하며, 자신만의 꿈을 이루기 위해 대학 진학을 준비하고 있습니다.  






페이스북
카카오스토리
네이버 블로그